메뉴 열기
전체메뉴 열기

전체메뉴

해양사고 많은 가을철, 철저한 안전관리 이행으로 사고예방

  • 부서

    선원해사안전과

  • 담당자

    강현명

  • 등록일

    2021-09-07

  • 조회수

    24


해양사고 많은 가을철, 철저한 안전관리 이행으로 사고예방
- 군산해수청, 가을철 해양안전관리 강화방안 수립・실시 -

 

  군산지방해양수산청(청장 홍성준)은 가을철 기상 및 해상교통 특성을 반영한 가을철 해양안전관리 강화방안을 관계기관(해경, 지자체, 검사기관, 수협 등)과 함께 오는 11월까지 시행한다고 밝혔다.

  가을철은 성어기 조업활동, 추석명절 여객선 이용 등 연안・소형선박 운항이 증가하는 시기로 선내안전사고 및 선박의 충돌·좌초·전복 등의 해양사고가 다른 계절에 비해 가장 많이 발생하는 기간이다.

 

 * 출어선 현황('16∼'20) : 가을(713만척), 여름(647만척), 봄(617만척), 겨울(459만척)낚시어선 월평균 이용객(‘20) : (평균) 507만명 → (가을) 211만명(42%↑)

 

  이러한 특성을 반영하여 이번 해양안전관리 강화방안은 △3대 인명피해 사고 및 빈발사고인 ①선내안전사고 ②충돌·침몰 등 해상교통사고 ③화재·폭발사고에 대한 중점관리를 포함하여, △다중이용선박 및 위험물선박 대형사고 예방 △태풍 등 기상악화 대비 비상대응체계 강화 등을 중점으로 시행된다.

 

  홍성준 군산지방해양수산청장은 “유관기관과 함께 사고 유형별 맞춤형 인명피해사고 중점관리, 사전 정보 제공 등으로 사고를 선제적으로 예방하고, 추석명절을 대비하여 여객선, 여객터미널 등의 다중이용시설을 철저히 점검하여 안전한 전북 해역으로 거듭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하겠다.”고 전했다.

 

 

이 페이지에서 제공하는 정보에 만족하셨습니까?